트랜스폼과 마우저 일렉트로닉스, 글로벌 유통 협약 발표

2019-09-20 17:16 출처: Transphorm Inc.

골레타, 캘리포니아--(뉴스와이어) 2019년 09월 20일 -- 최고의 신뢰성을 자랑하는 고압 질화갈륨(GaN) 반도체를 설계 및 제조하는 선도기업 트랜스폼(Transphorm Inc.)이 신형 반도체 및 전자제품의 공인된 글로벌 유통업체 마우저 일렉트로닉스(Mouser Electronics)와 글로벌 유통 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이 협약에 따라 마우저는 트랜스폼의 JEDEC- 및 AEC-Q101 승인을 받은 GaN FET 및 진단 도구를 유통하게 된다.

17일부로 마우저는 트랜스폼의 900V TO-220 및 650V TO-247과 TO-220 GaN FET로부터 장치를 제공한다. 이 장치는 낮은 교차손실, 줄어든 게이트 차지, 더 작은 역회복 전하를 자랑하며 탄화규소(SiC) FET와 유사한 필드 신뢰성, 실리콘 MOSFET과 비교해 더 향상된 성능을 제공한다. 또한 경쟁 GaN 트랜지스터와 비교했을 때 트랜스폼의 FET는 4V로 업계 최고의 임계 전압과 ±20V의 게이트 신뢰도를 제공한다.

AEC-Q101 인증을 획득한 업계 첫 GaN 솔루션 TPH3205WSBQA과 업계 첫 175도 양생 AEC-Q-101 인증 장치TP65H035WSQA 등 트랜스폼의 자동차 허용 GaN FET도 사용 가능하다. 비자동차 애플리케이션과 마찬가지로 650V GaN FET를 사용하는 차량 내 전력 시스템 또한 최대 40% 더 높은 전력 밀도를 실현하는 동시에 전체 시스템 비용을 유사한 실리콘 기반 솔루션 대비 20%까지 절감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마우저는 트랜스폼의 진단 플랫폼도 수용하여 설계자들이 특징 및 효율 변화를 연구하도록 지원한다. 이 키트는 인버터, 반 브리지 벅 또는 부스트(스루홀 및 SMD 솔루션), 브리지 없는 토템폴 PFC 등 다양한 전력 시스템 토폴로지, 폭넓은 전력 소요량도 지원한다. 여기에는 1.2kW 및 2.5kW 반 브리지 진단 플랫폼, 2.5kW 및 4kW 브리지 없는 토템폴 PFC 진단 플랫폼 등이 포함된다.

마우저 일렉트로닉스(Mouser Electronics) 개요

마우저 일렉트로닉스는 세계적인 투자자 워런 버핏이 소유한 버크셔 해서웨이의 계열사이다. 마우저 일렉트로닉스는 수상 경력이 있는 반도체 및 전자 부품 공인 유통기업으로 전자 설계 엔지니어와 구매 담당자들에게 신제품을 신속하게 공급한다. www.Mouser.com 은 다국어 서비스 및 결제 통화를 지원하며 제조사 800곳 이상에서 공급되는 제품 500만종 이상이 유통된다. 마우저 일렉트로닉스는 전 세계 26개 서비스 센터를 운영하면서 230개 이상의 국가/지역에서 고객 63만명 이상에게 동급 최고의 고객 서비스와 상품을 제공한다. 마우저 일렉트로닉스는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 남부에 75만평방피트 규모의 최첨단 물류 센터를 운영 중이다. 자세한 정보는 www.mouser.com 참조.

트랜스폼(Transphorm) 개요

트랜스폼(Transphorm)은 고전압 전력 변환 애플리케이션에 사용되는 최고 성능, 최고 신뢰도의 650 V 및 900 V GaN 반도체를 설계, 제조하고 있다. 대규모 IP 포트폴리오(1000개가 넘는 특허를 보유하고 있거나 출원 중)를 보유하고 있는 트랜스폼은 업계 최초의 JEDEC 및 AEC-Q101 인증을 획득한 GaN FET을 생산하고 있다. 이는 수직으로 통합된 비즈니스 접근 방식으로 설계, 제작, 장치 및 응용 프로그램 지원과 같은 모든 개발 단계에서 혁신을 가능하게 한다. 트랜스폼: 실리콘의 한계를 넘어 파워 일렉트로닉스를 이동. 웹사이트: transphormusa.com 트위터: @transphormusa.com

비즈니스 와이어(businesswire.com) 원문 보기: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0917005985/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